충북소방, 수난사고 다발지역 수중음파탐지 운용 훈련

이재천 기자

작성 2020.04.02 22:35 수정 2020.04.03 01:04

충북소방본부(본부장 김연상) 광역119특수구조단은 지난 3월 18일부터 31일까지 4일에 걸쳐 보은군 회남대교 일원에서 특수재난구조대원 27명을 대상으로 수중음파탐지기 운용 및 인양 훈련을 실시했다.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충북소방, 수난사고 다발지역 수중음파탐지 운용 훈련


훈련은 도내 수난사고 발생이 예상되는 수중 바닥 지점에 배치한 마네킹을 수중음파탐지기 및 수중영상카메라를 이용해 탐색하는 방식으로 실시했다.


훈련을 통해 영상 판독 및 해독 능력 숙달 등 장비운용능력 향상을 도모했으며, 수난전문구조대원을 잠수 투입하는 수중 인양훈련도 함께 실시했다.

김연상 본부장은 “도내 댐, 강, 계곡, 하천 등 다양한 장소의 수난사고가 지속 발생되고 있어 특수재난 구조대원들의 첨단장비를 활용한 신속한 대응태세 확립과 수난사고 구조대응 능력을 강화해 나가겠다.”라고 말했다.

Copyrights ⓒ 보훈보상뉴스.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재천기자 뉴스보기
기사공유처 : 소상공인연합신문
s173624