충북도·음성군·쿠팡풀필먼트서비스(유) 투자협약체결 - 경찰일보 신동언 기자

- 충북, 물류 입지 조건 최적지 입증 -

신동언 기자

작성 2020.07.10 20:40 수정 2020.07.10 20:40


신동언 기자 = 충북도와 음성군은 7월 10일 도청 소회의실에서 이커머스 선두업체인 쿠팡(주) 및 쿠팡풀필먼트서비스(유)(이하 CFS)와 투자협약을 체결하였다.

이날 협약식에는 성일홍 경제부지사, 조병옥 음성군수, 쿠팡(주) 김명규 전무이사, CFS 조정래 전무이사 등 관계자 10여명이 참석했다.


이번 협약으로 CFS는 음성 금왕테크노밸리 30천평 부지에 1,000억원을 투자하여 자가물류센터를 건축하고 500명의 신규인력을 고용하면서 지역 자재 구매, 지역민 우선채용 등 지역 경기 활성화를 위해 힘쓰고, 충북도와 음성군은 사업이 원활하게 추진될 수 있도록 행정적으로 최대한 지원하기로 했다.


쿠팡이 충북 음성에 들어섬에 따라 충북은 CJ대한통운, 롯데글로벌로직스 등 크고 작은 물류업체가 둥지를 틀고 있어 명실공히 중부권 최고의 입지조건을 가진 것으로 입증돼 향후 투자유치에 유리할 것으로 기대된다.


성일홍 경제부지사는 “코로나19로 지역경제는 침체되어 있지만 언택트 온라인 쇼핑은 그 시장이 점차 커지고 있다.”며, “국토 정중앙에 있는 충북의 입지․물류적 장점을 활용하여 지역경제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음성군과 최대한 지원할 계획”임을 밝혔다.



[경찰일보] 신동언 기자 sde6835@naver.com

Copyrights ⓒ 보훈보상뉴스.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신동언기자 뉴스보기
기사공유처 : 경찰신문